[울산시] ‘제2회 환경보건 토론회’개최

주제‘울산지역 환경보건 현재와 미래’

가-가+sns공유 더보기

김재수 기자
기사입력 2023.10.24 09:20

울산시는 10월 24일 오후 2시 시의회 3층 회의실에서 환경보건 관계기관, 전문가, 시민, 기업체 환경기술인, 공무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2회 환경보건 토론회(포럼)’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날 토론회(포럼)는 울산시가 주최하고, 울산시환경보건센터(센터장 이지호)가 주관하며 ‘울산지역 환경보건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주제 발표와 토론으로 진행된다.

 

주제 발표에서는 국립환경과학원 김태규 연구관이 ‘국가 산업단지 주민 건강모니터링 현황과 추진방향’을, 울산연구원 마영일 박사는 ‘울산의 대기질 현황과 변화’를, 전북 환경보건센터 박서현 팀장이 ’환경보건 위해소통과 환경보건센터의 역할‘에 대해 각각 발표한다.

 

토론에서는 이지호 시환경보건센터장을 좌장으로, 환경부 환경보건정책과강민정 사무관, 시 보건환경연구원 이경화 환경연구부장, 울산지속가능발전협의회 신만균 회장, 사단법인 울산환경기술인협회 유동기 회장 등이 참여한다.

 

울산시 관계자는 “울산시의 환경보건 현재와 미래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들어 지역의 환경보건 역량을 강화하는 방안을 모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